> 좋은글 > 고복희사모 글모음
 
    
아! 여기가 에덴동산(광릉 수목원)
고복희 [master]   2014-12-02 오전 5:08:55 1208

 

참 아름다워라 주님의 세계는

저 솔로몬의 옷보다 더 고운 백합화

 

아 그 솜씨 신비롭기만 하구나

무어라 표현해야 하나?

어떻게 그냥 소리라도 질러야~

아니 무어라고

그냥  아 !~~~

이것이 오묘하신 하나님의 그 솜씨

 

아!! 여기가 어디인가!!

아!! 에덴동산이 여기 있었네

갖가지 종류대로 아버지가 지으셨지

첫째 날 둘째 날 셋째 날 넷 째 날  다섯째 날

그리고 여섯째 날

 

마지막 사람을 지어놓으시고 보시기에 심히 좋아서

이것을 다스리고 정복하라 땅에 충만하라

이곳에서 기뻐하며 노래하며 나와함께살자

 

아무리 둘러보아도 다 다른 모습들이네

아버지가 지으신 이 넓은 세계는

하늘로 땅도 온갖 나무도 벌레도

모두들 주님을 찬양하는데....

 

그중에 제일사랑하사 창세전에 택하시어

보시기에 심히도 좋아서

 다 다스리고 정복하라 땅에 충만하라 하였더니

사람들만이 자기 꾀에 빠져 하나님을 저버리고

찬양도 모르고 감사도 모르고 아버지를 배반하였다네

슬퍼하신 주님의 모습은 곧 나를 바라보고 계시네.

 

1989년12월5일 모처럼 광릉 수목원에 전도대원들과 구경갔다.11월30일밤새워기도하다가 엄청난 은혜를 받았는데사람들이 영적인 것 이해하지 못하고 잘못받았다고 비웃고 이상하다고 하니까 너무 괴로워서 5일만에 하나님께 날 데려가달라고 밤새워 기도하면서 울부짖었다. 마음이 아프고 괴로워서 가지 않으려고 했는데 억지로 끌려서 갔다. 다른 사람들은 마냥 좋아하고 있는데, 갑자기 하나님이 내 마음에 찾아오셨다. 그래서 맨 뒤에 따라다니면서 느끼는 그대로 공책에 기록한 글이다. 할렐루야!!

                                하나님을 슬프게한 고복희

 

(IP : 122.37.119.74)
  새벽기도에 관심있는 하나님 (2014-12-09 오후 4:58:57)
  우거지 된장찌개 맛(개척 초창기) (2014-12-02 오후 4:09:44)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사모의 길     고복희사모     2017.08.21     1588  
  30     국립의료원을 가르쳐주신 성령님     고복희사모     2014.12.20     1387  
  29     동선의 젊은 청년들아!!     고복희사모     2017.08.07     1165  
  28     동선교회성전건축의 이모저모     고복희사모     2012.09.11     3534  
  27     이런 가정을 이렇게 전도했습니다     고복희사모     2015.11.18     2024  
  26     신,구약 성경을 2시간동안에 다 읽었습니다     고복희사모     2014.11.29     2086  
  25     처음 성령 체험을 하게 된 동기(1)     고복희사모     2014.11.20     2021  
  24     성령 춤을 추던 날(2)     고복희사모     2014.11.19     1960  
  23     희생을 각오한 나에게 하나님의 음성을(3)     고복희사모     2014.12.27     1865  
  22     성령님이 주신 예언의 말씀     고복희사모     2015.03.21     1505  
  21     성령님께서 볼링대회 일등을     고복희사모     2015.03.02     1397  
  20     집 주인 이동숙님 가정을 전도한 이야기     고복희     2014.12.17     1455  
  19     최경숙사모이야기(흙일도교회)     고복희사모     2014.12.15     1488  
  18     장인수전도사와 홍희경집사이야기     고복희사모     2014.12.12     1478  
  17     은행에서도 함께하신 하나님     고복희사모     2014.12.11     1174  
  16     새벽기도에 관심있는 하나님     고복희     2014.12.09     1191  
      아! 여기가 에덴동산(광릉 수목원)     고복희     2014.12.02     1209  
  14     우거지 된장찌개 맛(개척 초창기)     고복희     2014.12.02     1562  
  13     하나님께서 특송을 하라고     고복희사모     2014.12.07     1314  
  12     나도 모르는 괴소문이     고복희     2014.12.24     1318  
  11     한마음교회로 인도하신 성령님     고복희사모     2014.12.23     1403  

    01 02